효린

599

Spell - 효린

아무 기억조차 없어
난 날 둘러싼 이 어둠과
날 따라오던 그림자 hello
귓가에 나지막이 울리던
이 주문을 또 외운 다음
입술을 모아 초를 불어 ah
다가오지 마 난 위험하니까
내 가시 끝에 빨간 피가 맺힐 테니까
널 부르기 위해 하루만 피운 꽃
너에게만 홀린 듯 보이는 환영
믿지 마 그 맘을 주지 마
난 한순간에 사라져버릴지도 몰라
난 자유를 향해 더 높은 곳으로
날아가는 새
난 길들여지지 않아 no no
난 오래 머물지 않아 no more
나는 언제든 어디든
원하는 곳으로 goin’ up
난 약속을 하지 않아 no no
난 시간을 보지 않아 no more
나는 언제든 어디든
원하는 곳으로 가요
But I can’t let you go
But I can’t let you go
다가오지 마 난 위험하니까
내 가시 끝에 빨간 피가 맺힐 테니까
널 부르기 위해 하루만 피운 꽃
너에게만 홀린 듯 보이는 환영
믿지 마 그 맘을 주지 마
난 한순간에 사라져버릴지도 몰라
난 자유를 향해 더 높은 곳으로
날아가는 새
난 길들여지지 않아 no no
난 오래 머물지 않아 no more
나는 언제든 어디든
원하는 곳으로 goin’ up
난 약속을 하지 않아 no no
난 시간을 보지 않아 no more
나는 언제든 어디든
원하는 곳으로 가요
But I can’t let you go
But I can’t let you go